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세상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 1위는 도쿄
기사입력: 2019/09/01 [18:00]
박일우 기자 박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세상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에 일본 도쿄가 3번 연속 선정됐다.


 최근 시위 장기화로 홍콩은 9위에서 20위로 추락했으며, 한국의 서울은 9위를 기록, ‘톱 10’ 안에 진입했다.


 미국의 도시 중에서는 수도 워싱턴이 처음으로 톱 10 안에 진입했다.


 워싱턴은 지난번 조사에서 23위에 머물렀으나 16계단 상승해 이번에는 7위에 랭크됐다.


 한국의 서울은 지난번 조사 때보다 5계단 상승해 9위를 기록했다.


 톱 10 순위는 일본 도쿄가 1위, 싱가포르가 2위, 일본 오사카가 3위였다.


 4위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5위는 호주 시드니, 6위는 캐나다 토론토, 7위는 미국 워싱턴, 8위는 덴마크 코펜하겐, 9위는 한국 서울, 10위는 호주 멜버른이었다.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는 영국의 경제잡지인 이코노미스트의 자회사인 EIU가 선정한 것이며, 2년마다 발표된다.


 EIU는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60개 도시를 선정하며, 도시 인프라, 보건, 치안, 디지털 환경 등을 종합해 순위를 매긴다.

박일우 기자 박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