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한국당 “日보복, 모든 수단 강구해야”
기사입력: 2019/08/08 [17:27]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자유한국당은 지난 7일 일본 정부가 화이트리스트(백색국가)에서 한국을 제외하는 수출무역관리령(시행령) 개정안을 관보에 게재, 공포한 것에 대해 “경제를 살리기 위한 숙제를 해결할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며 “정부는 외교적 해법 모색을 위해 모든 수단을 강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전희경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결정 이후 시행령 개정안 관보 게재까지 일사불란하게 움직이고 있고, 우리 경제의 위기는 더욱 가속화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전 대변인은 “국내 정치에 매몰된 행보와 말뿐으로는 위기 극복이 불가능하다.”며 “일본의 행보에 브레이크를 걸 수 있도록 지금이라도 특단의 대책이 나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