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거제署, 이웃주민 2명 흉기로 살해 한 50대 검거
이웃과 공사차량통행문제로 다퉈 앙금…화해 위해 찾았다 범행
기사입력: 2019/08/07 [16:52]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주거지 신축 공사과정에서 공사차량 통행 문제로 다툼이 있던 이웃주민 2명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거제경찰서는 이웃주민을 살해한 A씨(50)를 살인 혐의로 구속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1년 前 주거지 신축 공사과정에서 공사차량 통행 문제로 이웃과 다툼이 잦았고 이로 인해 사이가 좋지 않게 지내오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지난 6일 오후 5시 40분께 거제시 소재 B씨(57)의 집에 화해를 위해 찾아갔으나 무시한다는 이유로 부엌에 있던 흉기를 휘둘러 살해하고, 이어 옆집에 사는 C씨(74, 여)의 집에 찾아가 같은 방법으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지난 6일 “사람을 죽였다”며 112에 신고해 현장에 출동했으며, A씨의 소재를 추적하던 중 7km 가량 떨어진 부두 주차장 차량 안에 있던 A씨를 발견하고 검거했다.


경찰은 범행을 시인한 A씨를 상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프로파일러를 투입해 정확한 범행동기를 수사 중이며 피해자들은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