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양산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공무 국외 출장 마쳐
임정섭 “지방의회도 폭넓은 외교를 할 수 있다는 것 보여줘”
기사입력: 2019/07/22 [17:44]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양산시의회는 도시건설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10일간의 일정으로 우즈베키스탄과 키르기스스탄에서의 공무 국외 출장을 마치고 돌아왔다고 밝혔다.


 양산시의회는 도시건설위원회 소속의 임정섭 위원장과 박일배, 이용식, 문신우, 김태우, 최선호, 이장호 의원은 지난 8일부터 17일까지 10일간의 일정으로 우즈베키스탄과 키르기스스탄에서의 공무 국외 출장을 마치고 돌아왔다고 22일 밝혔다.


 우즈베키스탄에서는 양산시 소재 5개 기업체와 함께 현지의 양산산업단지 부지 및 공사현장을 점검했으며, 미르자에프 파르하드 양기율시장을 면담해 현지 진출 기업에 대한 신뢰관계 구축과 행정적 지원의 요구 및 양산시와 양기율시간의 자매결연을 지원하는 계기 등의 성과를 거뒀다.


 또한 타슈켄트 한국교육원을 방문해 현지인의 한국어 및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과 열의를 느꼈으며, 이러한 열의에 비해 교육원내 한국어 교재 부족에 대한 어려움을 확인해 여행시 책 기부 및 향후 9월에 예정된 방문단의 책 기부 등이 이뤄질 수 있도록 계획했으며,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타슈켄트 무역관을 찾아 관장과의 면담을 통해 현지 진출 기업에 대한 어려움과 함께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키르기스스탄에서는 라자코브 제니쉬 부총리 겸 국무총리 대행과 면담해 현지 진출 기업에 대한 행, 재정적 지원을 당부했으며, 양산시 소재 ㈜BK메디케어의 현지 공장 오픈식에 참석했다.


 오픈식에서 라자코브 제니쉬 총리 대행은 “(주)BK메디케어가 지금은 밴드반창고 제작회사이지만 의료기기를 제작할 수 있는 회사로 성장하길 바라며, 의료용품이 부족한 키르기스스탄에 품질 좋은 의료용품을 생산·보급하고, 또한 보다 많은 일자리를 창출을 할 수 있는 기업이 되기를 바란다.”고 축하했다.


 임정섭 위원장은 축사에서 “양국간 교역량은 아직 적지만, 이번 공장 오픈을 마중물 삼아 양국 간의 투자와 인적 교류 등이 활발해지길 기대하며, 키르기스스탄 최초의 밴드반창고 제조회사로서 현지의 많은 일자리 창출 및 의료산업 발전에 기여하며, 여러분의 도전이 성공하기를 기원한다.”고 기업체를 격려했다.


 임정섭 위원장은 올해 공무 국외 출장을 마무리하며 “이번 공무 국외 출장이 위원회의 외교활동으로서 지방의회도 국회보다 역량에 따라 더 폭넓은 외교를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좋은 예가 됐으며, 이번 기회를 통해 의원들 간의 소통 및 생산적인 위원회로서의 기능을 다하겠다는 초심을 다짐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또한, “양산시 소재 기업의 해외 진출 및 기업지원 활성화 도모에 성과가 있었다.”면서, “기업의 애로사항에 대한 지원방안을 계속 연구·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출장 소감을 전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하신기 19/07/24 [06:59] 수정 삭제  
  절마들하고 외유하고 싶던가요? 이용식 의원, 실망했습니다. 당신의 3선도, 도의원도 전 지지 안하렵니다. 당신도 김일권, 조문관처럼 당적을 변경하시겠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