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진주시, 건강한 먹거리 위한 시민텃밭 개장
모종 나눔 행사도 열어
기사입력: 2019/04/15 [16:43]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시가 건강한 먹거리를 위한 시민텃밭을 개장했다


 

진주시가 건강한 먹거리를 위한 시민텃밭을 개장했다.


진주시는 도시민들의 우리 농산물 애용과 농업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직접 농작물을 재배할 수 있는 도심 속 텃밭을 상대동 328-8 외 4필지에 조성하고 지난 13일 367세대가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장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시민텃밭을 분양받은 세대가 농장 위치를 확인하고 농장 운영요령 및 준수 사항, 작물 재배 관리 교육 등을 받았다.


또한 한국농업경영인진주시연합회에서 당일 개장식에 참석한 세대에 한해 채소 모종을 나누는 행사도 진행했다.


시민들에게 나누어준 모종은 가지, 고추, 토마토 등 약 2천 주이며 시민들이 직접 친환경 농작물을 재배할 수 있도록 텃밭을 제공하고 매년 연초에 분양 희망자를 받아 분양한다.


경작자들의 편의를 위해 친환경 퇴비를 사전에 뿌리고 급수시설과 쉼터 등 편의시설을 마련해 올해로 5년째 운영 중이다.


조규일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임직원 및 가족들과 진주시민들께서 시민텃밭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 주신데 감사드리며 정성스레 가꾼 농산물을 식탁에 올렸을 때의 성취감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해옥 진주시한농연회장은 “우리 회원들이 모종을 시민텃밭 세대들과 나눌 수 있어 매우 뜻깊은 일을 한 것 같다.”며 “오늘 제공된 모종은 한농연회원들이 재배한 모종을 각자 조금씩 준비한 것으로 진주시의 농산물을 진주 시민들께서 많이 소비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민텃밭을 분양받은 상대동 거주 유모 씨는 “몇 년 전 치매를 앓고 있는 노모를 잃어버렸다가 파출소에서 연락받아 모셔왔던 적이 있는데 지난해부터 시민텃밭을 분양받아 어머니께서 매번 밭에 나와 열심히 경작 하시는 것을 보니 마음이 놓이고 시에서 매년 이렇게 텃밭을 운영해주어 너무 고맙다.”고 말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