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이웃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이웃
고성군, 이웃사랑 온정의 손길 이어져
제일건재공구상사 조일용 대표 등 5곳 참여
기사입력: 2019/02/11 [17:58]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고성읍 소재 제일건재공구상사 조일용 대표 부부가 11일 군청을 방문해 이웃돕기 성금 400만 원을 기탁했다.


 추운 겨울, 고성군에 이웃을 생각하는 온정의 손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고성읍에 소재한 제일건재공구상사 조일용 대표 부부는 11일 고성군청을 방문해 이웃돕기 성금 400만 원을 기탁했다.


 제일건재공구상사는 연초마다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고 있으며 지난 2015년부터 고성사랑아이사랑 결연사업을 통해 매월 어려운 아동을 후원하며 한결같은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같은 날 고성읍 해단횟집(홍정근 대표)은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50만 원을 기탁했다.


 해단횟집은 10년간 김장나눔축제에 물품을 후원하고 있으며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운영하는 ‘참 고마운 가게’ 105호점으로 협약돼있다.


 이어 고성 72프렌즈 야구단(단정 배정구)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성금 50만 원을 기탁했다.


 삼강에스앤씨협력사협의회도 지난 1월 이웃돕기 성금 100만 원을 기탁한 데에 이어 100만 원을 추가로 기탁하며 사랑의 손길을 전했다.


 소담교회(전치영 목사)도 관내 소외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신도들이 십시일반으로 마련한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 계층에 전달할 예정이다.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