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文대통령, 양산 자택 핀 매화꽃에 "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
"나태주 시인 '풀꽃' 생각나"
기사입력: 2019/02/06 [20:11]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문 대통령이 양산 자택에 핀 매화꽃 사진을 SNS에 올리며 나태주 시인의 '풀꽃'이라는 시를 언급했다(뉴스1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양산 자택에 핀 매화꽃 사진을 SNS에 올리며 나태주 시인의 '풀꽃'이라는 시를 언급했다. 

 

자택에서 설 연휴를 보내고 있는 문 대통령은 5일 SNS에 "설날 아침, 양산집 마당에 매화꽃이 피었습니다"라며 "찬찬히 살펴보니 들꽃도 피기 시작했고, 새쑥이 돋은 곳도 있습니다"란 글을 남겼다.


이어 "나태주 시인의 짧은 시가 생각납니다"라며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 너도 그렇다"는 내용의 '풀꽃'이란 시를 올렸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