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산청매구보존회, 창단 22주년 정기공연
7일 오후 3시 산청문화예술회관
기사입력: 2018/12/06 [16:37]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산청군 대표 풍물 단체인 산청매구보존회가 창단 22주년을 맞아 정기공연을 연다.

 산청군 대표 풍물 단체인 산청매구보존회가 창단 22주년을 맞아 정기공연을 연다.


매구보존회는 7일 오후 3시 산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13회 정기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비나리와 삼도설장구, 대북과 사물놀이를 비롯해 국악인 박정미 씨의 국악가요 무대가 공연된다.


또 창원지역 예술단 ‘일구댄스아카데미’의 전통탈 퓨전 국악공연도 만나 볼 수 있다.


특히 정기공연 마지막 순서로는 산청군내 각 읍·면 풍물단과 매구보존회가 함께 한해를 보내고 새해의 안녕을 비는 대동놀이를 무대에 올린다.


한편 산청매구보존회는 40여 명의 회원들이 연 30회가량 공연을 펼치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