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한여농합천군연합회, 가래떡 데이 행사 가져
기사입력: 2018/11/08 [16:56]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사)한국여성농업인합천군연합회(회장 이선숙)에서는 11월 11일 농업인의 날을 기념해 8일 합천농협하나로마트 앞 행사장에서 문준희 군수, 석만진 군의장, 이재호 농협중앙회 합천군지부장, 장문철 ㈜합천유통 대표이사, 조수일 농업기술센터소장 및 여성회원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민 및 초등학생 3천 명을 대상으로 가래떡 배부 및 시식행사를 가졌다.


 11월 11일은 젊은이들에게 빼빼로 데이로 알려져 있지만, 이 시기는 한 해의 벼농사를 마치는 시기로 숫자 11은 한자 십(十)과 일(一)을 합치게 되면 흙을 뜻하는 토(土)가 돼 土월 土일로 농업과 관련이 깊어 농림축산식품부에서는 1997년에 농업인의 날로 지정해 2006년부터 현재까지 가래떡 먹기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에 (사)한국여성농업인합천군연합회에서도 작년부터 농업인의 날을 기념해 군민이 많이 모이는 합천 장날을 이용해서 가래떡 시식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군민 대상 무료 시식회와 합천초등학교, 남정초등학교 및 합천군청을 비롯한 유관기관 47개소에 가래떡 600㎏을 배부했다.


 이날 행사를 주관한 이선숙 합천군여성연합회 회장은 “가래떡 행사를 계기로 농업인의 날인 11월 11일에 사랑하는 이웃들과 가래떡을 나눠 먹으며 우리 민족의 쌀 식문화를 전승하고, 쌀 소비감소로 인한 농업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하자”고 강조했다.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