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밀양시, 가을 밀양강 오딧세이 단독공연
밀양강 야외공연장서 12·13일 오후 7시
기사입력: 2018/10/11 [15:12]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밀양시, 12~13일 저녁 7시 영남루와 밀양강변서 신개념 복합예술 장르 '2018 가을 밀양강 오딧세이' 공연을 펼친다.

 밀양시는 깊어가는 가을 영남루와 밀양강변에서 12일과 13일 저녁 7시 신개념 복합예술 장르인 '2018 가을 밀양강 오딧세이' 공연을 펼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단독공연은 지난 4월 밀양시와 업무협약을 맺은 (주)KNN이 제작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밀양강 오딧세이는 전문예술인들은 물론 밀양시민배우 450여 명이 함께 참여해 축제 분위기를 자아낸다.


의열단 김원봉 장군역의 뮤지컬 스타 양준모, 밀양 어머니 역의 국민 연극배우 손숙, 양희경 그리고 명창 박윤초 등 한국공연계를 이끄는 정상급 배우들이 멋진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2천 년의 깊은 잠에서 깨어난 만어의 꿈, 밀양을 노래하다!'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공연은 밀양인의 삶과 애환, 슬픔, 희망을 담아 아랑전설, 김원봉 장군 그리고 만어사의 전설 등의 내용으로 관광객들에게 선보이게 된다.


'2018 가을 밀양강 오딧세이'는 경남도의 재정지원을 받아 한단계 더 발전된 공연작품으로 제작돼 앞으로 상설공연으로 가능성을 평가받아 독창적인 야외공연으로 발전 정착시켜 나가기 위한 시험단계로 국내 관광객들에게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박일호 시장은 “밀양의 문화예술 수준을 한단계 도약시키고 있는 2018 가을 밀양강 오딧세이 공연을 국내 유일의 실경멀티미디어 작품으로 손색이 없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많은 관광객들이 밀양을 방문해 공연을 관람하면서 가을밤의 정취를 만끽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