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BNK경남은행, 창원시와 ‘동반성장 협력 협약’ 체결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나서…‘지역 중소기업 현장 방문 행사’ 실시
기사입력: 2018/09/13 [16:34]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BNK경은 창원시와 일자리 창출 협약 체결

 BNK경남은행이 창업과 일자리 창출 지원을 통해 창원시가 추진중인 서민경제 살리기 7대 프로젝트에 동참한다.


 BNK경남은행은 창원시와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황윤철 은행장은 지난 12일 창원시청을 방문해 허성무 시장과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 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 협력 협약에 따라 BNK경남은행과 창원시는 창업·일자리 창출 플랫폼 성공적 구축 그리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호 공조하기로 했다.


 특히 BNK경남은행은 대외기관협약대출(고용우수기업자금)(400억 원) 창업보육센터입주업체 창업지원대출(500억 원) 신용보증서담보대출(100억 원) 등 총 한도 1천억 원 규모 대출을 조성해 창원시 관내 기술력이 우수하고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소기업 일자리 창출기업 소상공인을 지원한다.


 또 이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대외기관협약대출(고용우수자금)과 창업보육센터입주업체대출 창업지원대출은 0.7%~0.9%p까지 추가 금리 감면하고 신용보증기금과 기술보증기금에서 보증서를 발급받은 경우 0.2%p까지 보증료를 지원한다.


 황윤철 은행장은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희망 지원, 지역 일자리 마련, 경제부분 시민 소통 활성화 등을 위한 창원시의 서민경제 살리기 7대 프로젝트가 가시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 협력 협약을 시작으로 후속 지원책을 속속 내놓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 협력 협약 후에는 곧바로 ‘지역 중소기업 현장 방문 행사’가 이어졌다.


 황윤철 은행장과 허성무 시장은 창원시 성산구에 소재한 자동차부품업체 ㈜두영을 방문해 이종두 대표로부터 어려움에 처한 국내 자동차부품업계 동향과 애로·건의사항을 전해 듣고 지원책을 모색했다.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