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창녕군, 경남국악관현악단 휴 ‘명품국악공연’
기사입력: 2018/08/09 [16:51]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휴(休)와 함께 하는 명품국악공연 홍보 포스터    

창녕군은 오는 16일 저녁 7시 30분 (사)경남국악관현악단 휴(休)와 함께 하는 ‘명품국악공연’을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경남도민예술단 순회공연으로 경남도가 주최하고 창녕군과 (사)경남국악관현악단 휴(休)가 주관했다.


소통과 환희,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다양한 프로그램과 국악기만의 특색을 잘 드러내는 섬세한 음향, 화려하고 아름다운 영상과 전문 공연스텝이 제공하는 다채로운 무대 연출로 국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엿볼 수 있다.


특히 명창 박애리의 진행으로 익살과 해학, 풍자가 재미를 더하는 마당극 ‘신뺑파전’을 비롯해 모듬북협주곡, 창과 관현악, 영화음악 등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함께 할 예정이다.


신뺑파전은 뺑파전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뺑덕, 심봉사, 황봉사가 펼치는 풍자와 해학이 있는 신명나는 마당극이다.


군 관계자는 “(사)경남국악관현악단 휴(休)는 경남도민예술단에서도 작품의 완성도와 인지도가 아주 높은 공연단체”라며 “입장료는 무료로 좋은 공연을 볼 수 있는 이번 기회에 초등학생 이상 많은 분들의 관람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