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밀양시, 7월 정기분 재산세 81억 원 부과
20만 원 초과할 경우 7·9월에 각각 1/2씩 납부
기사입력: 2018/07/11 [17:16]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밀양시는 주택, 건축물에 대한 올해 7월 정기분 재산세 5만3136건에 대한 81억4900만 원을 부과하고 납세고지서를 발송했다.


 재산세는 매년 과세기준일인 6월 1일 현재 주택, 건축물 소유자가 납부해야 한다.


 올해부터 주택분 재산세액이 20만 원 이하인 경우 7월에 연세액을 한꺼번에 부과하고, 20만 원을 초과할 경우 7월과 9월에 각각 1/2씩 부과하는데 이는 납세자의 부담을 경감하기 위한 제도로 이중부과 되는 것은 아니며, 오는 9월에 부과되는 주택분은 8억4400만 원(4083건)이다.


재산세 납부는 고지서 없이도 은행 현금지급기(CD/ATM)에 현금카드, 통장 또는 신용카드로 납부할 수 있으며, 지방세 신고·납부 시스템인 위택스(www.wetax.go.kr), 지방세 ARS시스템(080-331-3030), 가상계좌이체 등 다양한 방법으로 조회하고 납부할 수 있다.


 유희묵 세무과장은 “재산세 납부홍보 현수막을 설치하고, 납부안내 방송을 하는 등 납부홍보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시민들이 납부 기한을 넘겨 3% 가산금을 추가 부담하지 않도록 납기 내 납부할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