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남해군수기 영호남 사회인 야구대회 ‘남해샤크 우승’
영호남 야구동호인들의 화합의 견인차 역할 '톡톡'
기사입력: 2018/06/12 [16:17]
박도영 기자 박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제13회 남해군수 영호남 사회인 야구대회 우승을 차지한 남해샤크


 남해군은 지난 3월 개막한 제13회 남해군수기 영호남 사회인 야구대회가 남해샤크 팀이 우승을 차지하며 지난 10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남해군을 비롯해 하동, 사천, 진주지역의 영남팀들과 여수, 순천 지역의 호남팀 등 총 12개 팀이 참가한 이번 대회는 조별리그 후 본선 토너먼트 방식으로 3개월여 대장정을 펼쳤다.


 대회 우승을 차지한 남해샤크는 지난 2001년 창립, 군내·외 각종 대회에서 십여 차례 우승을 차지한 바 있는 전통과 실력을 겸비한 남해 야구 명문 강호 팀이다.


 남해군수기 영호남 사회인 야구대회에서는 지난 2006년, 2016년에 이어 올해 3번째 정상을 차지했다.


 제13회 남해군수 영호남 사회인 야구대회 결과는 우승 남해 샤크, 준우승 하동 화이어불스, 3위 여수 헤리티지, 최우수 선수상 남해 샤크 하현주, 우수선수상 하동 화이어불스 임동구, 최우수감독상 남해 샤크 이재훈 등이다.

박도영 기자 박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