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한국관광공사 5월의 추천길, 해인사 소리길 선정
기사입력: 2018/05/17 [17:20]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한국관광공사  5월의 추천길에 해인사 소리길 선정됐다.

이달(5월)의 추천길에 해인사 소리길이 선정됐다.


이달의 추천길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매월 각 지역별 여행하기 좋은 걷기여행길을 전문가, 여행 작가 등으로 구성된 민간자문회의와 현장모니터링을 통한 검증 후 최종 선정된다. 해인사 소리길은 12개 광역단위 지차체, 38개의 걷기코스 후보들 중 경남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


해인사 소리길은 팔만대장경 천년의 신비로움을 알려줄 대장경테마파크를 시작으로, 고운 최치원 선생이 반해 신선이 됐다는 홍류동계곡을 지나 대한민국 대표 사찰 해인사까지 이어진 6km의 웰니스 코스이다.


 특히 5월이면 신갈나무, 굴참나무, 상수리나무가 울창한 숲을 이뤄 녹음의 아름다움에 눈이 즐겁고, 팝콘처럼 꽃을 틔운 이팝나무 향기에 코가 즐겁다. 2시간가량의 소리길을 걷다 보면 일상에서 지친 심신을 힐링하고, 나를 다시 한번 돌아볼 수 있는 여유를 만끽할 수 있다.


17일 합천군 관계자는 “소리길이 이달의 추천길에 선정 돼서 감사히 생각한다”라며 “그동안 다녀가신 분들의 호평과 입소문이 오늘의 소리길이 있게 해주셨다. 합천을 방문하셔서 지친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마음의 쉼표를 찍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