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진주시 종합사회복지관 2018년 어르신 한글·한문교실 개강
“진주시 복지관으로 한글·한문 배우러 오세요”
기사입력: 2018/03/14 [16:33]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시 종합사회복지관에서 만60세 이상 노인 대상 '2018년 어르신 한글·한문 교실'을 개강해 수업에 들어갔다

 

진주시 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우리글과 한자를 몰라 생활에 많은 불편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 60세 이상 노인들을 대상으로 ‘2018년 어르신 한글·한문 교실’을 해당 반별로 개강해 수업에 들어갔다.


2018년 6개 반 300여 명이 참여하게 되는 한글·한문교실은 종합사회복지관 본관 한글기초·중급·한문반으로 3개 반 200여 명, 상평분관도 3개 반 100여 명이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오전 10시 반별로 개강해 본격적인 수업을 시작했으며 오는 12월 7일까지 약 10개월 과정으로 한글반은 주 2~3회, 한문반은 주 2회 실시한다.


 

어르신들은 교육 내용으로 한글 기초반 자·모음 및 낱말 쓰기와 중급반 문장 및 편지쓰기, 한문반 생활한자, 천자문, 고사성어를 배우게 된다.


올해 처음 설레이는 마음으로 한글 기초반을 수강해 배움을 시작하는 어르신부터 한글기초반을 수료하고 중급반으로 옮겨 수업을 듣는 89세의 고령의 어르신까지 새봄 신학기를 들뜬 마음으로 시작하고 있다.


진주시 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는 “지난 93년부터 25년째 계속 운영하고 있는 ‘노인 한글·한문교실’은 어려운 시대에 태어나 배움의 기회를 놓친 어르신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그동안 자신의 이름조차 쓰지 못하고 한자를 몰라 생활에 불편함을 겪어오던 노인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해 일상생활에서 느끼던 불편을 해소하고 활기찬 노후생활과 함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