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경남도의회 농해양위원회, 가뭄상황 및 대책 점검
기사입력: 2018/03/13 [16:15]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경남도의회 농해양수산위원회는 지난 12일 밀양시에 위치한 가산·마흘저수지를 방문해 가뭄 상황과 대책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최근 며칠간의 강우에도 불구하고 사상 유래 없는 겨울철 가뭄으로 평년대비 강수량이 절반에도 못 미치는 45% 수준으로 도내 가뭄현장을 방문해 저수율 상황을 직접 살피고, 봄철 영농기를 대비한 가뭄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이뤄졌다.


 농해양수산위원회 위원들은 경남도 농정국장과 한국농어촌공사 밀양지사장으로부터 도내 가뭄 현황과 밀양시의 가뭄 주요 대책에 대해 보고 받은 후 “역대 최저의 강수량으로 도내 저수 시설의 저수율이 60% 수준에 불과해 향후 비가 오지 않으면 큰 문제가 될 수 있으니 봄 영농기전까지 댐 용수를 비축하고, 지하수 등 용수원을 개발해 저수지에 물을 채우는 등 농업용수 확보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해빙기를 맞아 저수지 경사지 토사 유실과 제방 누수 등을 대비해 사전 점검하고 문제가 있는 부분은 신속히 보수해 해빙기에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농민들이 영농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강조했다.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