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서일준 전 거제부시장, 자유한국당 입당
김한표 국회의원 사무실서 전격 입당
기사입력: 2018/02/11 [15:44]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서일준(좌) 전 거제부시장이 김한표 국회의원 거제 사무실에서 자유한국당에 전격 입당했다.

서일준 전 거제시 부시장(53)이 10일 오후 2시께 김한표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위원장) 거제 사무실에서 자유한국당에 전격 입당했다.


지난 2일 거제시청에서 퇴임식을 가진 서 전 부시장은 이날 김한표 국회의원 사무실을 방문, 당원들 앞에서 직접 입당원서를 작성, 김 의원에게 제출했다.


이날 김 의원은 입당 환영 인사말에서 “서일준 전 부시장은 고향 거제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해 청와대 행정관, 경남도 국장, 거제시 부시장 등 지방과 중앙을 두루 거친 유능한 행정가”라면서 “당원 여러분이 지난 시간 피땀 흘려 지켜온 자유한국당과 대한민국, 우리 고장 거제시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기 위해 지난 30년 6개월간의 공직생활을 뒤로하고 오늘 큰 용단을 내렸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이에 서 전 부시장은 인사말에서 “30년 전 고향 연초면사무소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할 때 아버지께서 넥타이를 매어주셨던 것이 기억난다”며 운을 뗀 뒤 “퇴직 후 본가를 찾았을 때 아버지는 이미 안 계셨지만 오늘 이 자리에서 김한표 의원님을 비롯해 자유한국당을 아끼는 당원들을 만나니 아버지의 빈자리를 채워주시는 것 같아 헤아릴 수 없는 든든함을 느낀다”며 입당 소회를 밝혔다.


한편 이날 김 의원 사무실에는 서 전 부시장의 자유한국당 입당 여부를 예의주시하던 당원 300여 명이 몰려 장사진을 이뤘다.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