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추억의 버라이어티쇼 청춘극장 쑈쑈쑈, 산청 공연
18일 산청 문화예술회관서 열려
기사입력: 2017/11/14 [16:31]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1970년대 버라이어티 쇼 무대를 주름잡던 추억의 청춘극장이 오는 18일 오후 2시 산청군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1970년대 버라이어티 쇼 무대를 주름잡던 추억의 청춘극장이 오는 18일 오후 2시 산청군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산청군에 따르면 추억의 버라이어티쇼 청춘극장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최, 한국대중음악인연합회가 주관, 산청군이 후원하는 문화사업의 일환으로 무료로 진행된다.


이동수단이 열악한 지역의 관객을 직접 찾아가 공연 관람의 기회와 즐거움을 선사하며 대중문화 발전에 기여한 원로 대중예술인들에게 활동무대를 제공하고 공연을 통해 지역의 실버세대들과 함께 호흡하는 의미 있는 무대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번 공연에서는 추억의 드라마 ‘아씨’가 극장 쇼로 진행된다.


성우 윤기황의 사회로 원로배우 김성원과 이신재, 노래하는 신사 김활선, 극장 쇼의 황태자 프레슬리, 지금 그 사람 이름은 잊었지만 박건, 여고 시절 이수미, 트로트 섹시가희 임지영, 추억의 그룹사운드 딕훼밀리와 영사운드 멤버 등이 감동의 무대를 선보일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힘겨웠지만 따스했던 그 시절의 추억을 되살릴 수 있는 특별한 공연 관람의 기회인 만큼 많은 군민들이 관람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