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양산부산대병원 송근성 교수, 대학척주신경외과학회 22대 회장 취임
기사입력: 2017/10/12 [17:13]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양산부산대병원 신경외과 송근성 교수(사진)가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22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지난달 16일 연세대학교 백양누리에서 열린 학회 31차 정기학술대회 및 총회에서 취임한 송 신임 회장은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의 창립 30주년을 맞이해, 훌륭하게 잘 성장해 온 30년을 넘어, 더 발전할 30년을 이어줄 새 역사의 시작점에서 국민의 척추 건강 증진과, 학회의 발전, 회원의 권익을 위해 함께 걸어가겠다”고 말했다.


송근성 교수는 부산대 의대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부산대학교병원에서 조교수·부교수·교수로 지냈으며, 미국 (The University of Arizona, Barrow Neurological Institute) 및 독일, 프랑스에서 연수했고, 지난 2008년부터 양산부산대병원으로 자리를 옮겨 근무하고 있다.


송 교수는 국내 척추 분야의 권위자로서 척추분야의 학문적 발전 및 임상진료에 많은 공헌을 하고 있다.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는 현재 전국 1700여 명의 회원이 가입해 있으며, 1987년 대한척추신경외과 연구회로 창립 이후 1999년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Korean Spinal Neurosurgery Society)로 명칭을 바꿨다.

 

6개의 전문분과 연구회와 함께 활동하고 있으며, 공식학회지인 Korean Journal of Spine은 한국연구재단 등재후보학술지로, 현재 일본·대만·중국·호주 및 미국 등과 많은 국제적 학술 교류를 하고 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