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경남대, 교육부 ‘산업계 관점 대학평가’ 최우수대학 선정
건축(시공), 기계 등 2개 분야 … 산업수요 반영한 교육과정 운영 쾌거
기사입력: 2017/04/20 [16:06]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는 19일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에서 주관한 ‘2016년 산업계 관점 대학평가’에서 최우수대학으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산업계 관점 대학평가’는 대학 졸업자의 역량과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인력의 질적 일치를 위해, 산업계 부서장이 분야별 핵심 역랑 및 관련 과목 등을 제안하고 대학 교육과정의 부합정도를 평가하는 사업이다.


이 대학평가는 교육부가 경제 5단체 등과 함께 지난 2008년부터 시행해 왔으며, 지난해는 67개 대학의 166개 학과를 대상으로 건축(시공), 토목, 기계, 자동차, 조선해양 등 5개 분야에서 총 54개 대학을 최우수로 선정했다.


여기에서 경남대학교는 교육과정 편성에서 운영까지 산업계의 의견을 반영하고 특화된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교육과정의 개설 및 현장실습의 내실화를 추진하는 등 지속적인 개선 노력을 기울인 점을 높이 평가받아 건축(시공) 및 기계 등 2개 산업분야에서 ‘최우수’ 점수를 받은 것이다.


특히, 경남대가 최우수대학으로 인정받은 건축(시공) 및 기계 산업 분야는 도내 대학 중 유일하게 ‘최우수’로 평가받아 그 의미를 더했다.


이번 선정으로 경남대는 교육부와 경제 5단체, 대교협이 공동으로 수여하는 최우수대학 인증패를 받으며, 앞으로 경제 5단체 회원기업에 대한 취업 시 인센티브를 부여받을 수도 있어 해당학과 학생들의 취업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철민 경남대 기획조정처장은 “이번 최우수대학 선정으로 경남대가 한단계 더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 과거 공급자 위주의 교육 시스템을 탈피해, 교육 수요자인 학생이 산업현장에서 실질적으로 적용 가능한 교육을 제공할 수 있는 교육기관으로 재탄생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