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일전자 미쓰리' 리얼해서 더 가슴 짠한 청일전자 패밀리의 ‘웃픈’ 생존기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0.17 09:56


이혜리와 청일전자가 더 이상 물러설 곳 없는 벼랑 끝에 놓였다.

지난 16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연출 한동화, 극본 박정화,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로고스 필름) 7회에서는 이선심(이혜리 분)이 극한의 버티기 끝에 퇴사를 결심한 가운데, TM전자와 스파이 하은우(현봉식 분) 과장의 계략으로 서서히 균열이 생기는 위태로운 청일전자의 모습이 그려졌다.

TM전자 문형석(김형묵 분) 상무의 상황도 그리 좋지만은 않았다. 위기에 몰릴수록 청일전자에 대한 견제와 압박 역시 심해져만 갔다. 이에 하은우 과장을 불러낸 황지상(정희태 분) 차장은 청일전자 내부에서 분란을 만들어 진흙탕 싸움을 만들도록 지시했다. 회사로 돌아온 하과장은 작전을 실행에 옮겼다. 생산라인의 일을 도와달라는 노재란(이초아 분)의 부탁에 선뜻 응한 그는 다른 직원들에게 학력을 물으며 노재란의 심기를 건드렸다. 하지만 울컥한 마음에 쏘아붙이는 노재란을 되려 과잉반응으로 몰아갔고, 지켜보던 최영자(백지원 분) 반장이 나서 언성을 높였다. 결국 깊어진 갈등은 사무직과 생산직 직원들의 미묘한 편 가르기로 이어졌다.

유진욱(김상경 분) 부장의 날카로운 말에 상처만 안고 돌아온 이선심은 눈물로 밤을 지새웠다. 언니 이진심(정수영 분)에게 “책임질 일은 태산인데, 하나부터 열까지 전부 다 내 능력 밖인데! 나 같은 게 뭘 할 수 있겠냐고!”라며 설움을 토로했다. 회사를 살려보겠다던 초짜 사장의 패기나 열정은 사라져 가는 듯 보였다. 결국 스스로 청일전자를 떠날 것을 결심한 이선심은 복잡한 마음으로 사직서을 써 내려갔다. 하지만 차마 사표를 내지 못하고 망설이는 사이, 회사 공장에는 법원 집행관들이 들이닥쳤다. 하과장이 협력업체 사장들을 꾀어 또다시 청일전자를 공격한 것. 대금 미지급으로 공장 기계 이곳저곳에는 압류 딱지가 붙기 시작했다. 직원들이 집행관들과 실랑이를 벌이던 중, 귀가 잘 들리지 않아 상황을 오해한 정할머니(박혜진 분)가 직원들을 지키기 위해 집행관에게 둔기를 휘두르며 공장은 아수라장이 됐다.

정할머니가 경찰서로 연행되고, 남은 직원들의 갈등이 폭발했다. 이선심의 연락을 받고 달려온 박도준(차서원 분)이 “할머니가 잡혀가실 때까지 여러분은 대체 뭘한 겁니까?”라며 묻자, 하은우를 비롯한 직원들은 다시 그에게 책임을 전가했다. 누구보다 진정으로 청일전자의 소생과 동반성장을 꿈꾸고, 그 어떤 직원 못지않게 열정을 불태웠던 박도준에게 그들의 반응은 실망스러울 수밖에 없었다. “이 회사에 회생 가능성이 있으리라고 희망을 걸었던 것이 저의 가장 큰 실수였던 것 같습니다”라는 박도준의 말에 자극받은 송영훈(이화룡 분) 차장은 “내부고발자라더니 뒤통수 까는 게 전문이야?”라고 받아쳤다. 과거, TM전자의 관행과 상사를 신고했다는 이유로 억울한 누명과 책임을 묻게 된 박도준. 하과장이 퍼뜨린 그에 대한 이상한 소문에 직원들의 불신이 더욱 커져가고 있던 것.

방송 말미에는 박도준과 이선심의 만남이 그려졌다. 이미 사직서까지 쓰고 떠나려 결심했지만, 정할머니의 위기까지 외면할 수는 없었다. 하지만 역시 자신의 능력만으로는 역부족이었다. 이선심은 “저희 할머니 유치장에서 빨리 나오실 수 있게 제힘으로 해결하고 싶은데 아무리 생각해도 제 능력으로는 할 수 없는 게 많아서요”라고 털어놓으며 “부끄럽고 염치없지만 마지막으로 한 번만 더 부탁 좀 드릴게요. 이건 제 개인적인 부탁입니다. 저도 제가 할 수 있는 건 뭐든 다 하겠습니다”라고 도움을 청했다. 마지막으로 용기 낸 그녀의 진심어린 태도에 이선심을 향한 박도준의 눈빛이 변화하기 시작, 두 사람의 의기투합을 기대케 했다.

이날 청일전자 직원들의 갈등은 현실적이라 짠한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작은 울타리 안에서도 이분법으로 서로를 나누는 사람들의 모습은 씁쓸했고, “미안해하지도 말고, 상처받지도 마. 뭣 때문도 아니고 누구 때문도 아니야. 그냥 원래 있었던 게 터져 나오는 거지”라는 최반장의 위로에서 생산직 직원들의 깊은 애환도 느껴져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과연 벼랑 끝에 내몰린 청일전자가 각성하고 똘똘 뭉쳐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지, 또한 예상치 못한 정할머니의 충격적 사건은 무사히 해결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청일전자 미쓰리’ 8회는 오늘(17일) 밤 9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tvN '청일전자 미쓰리' 7회 방송 캡처>


전체 147281 현재페이지 7 / 491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7101 문재인 대통령, 117분간 국민과 대화…각본 없이 허심탄회 소통 김정화 2019.11.20
147100 소방관, 47년 만에 모두 국가직 된다…내년 4월 시행 김정화 2019.11.20
147099 순천소방서 서면안전센터 119를 비치합시다. 정호현 2019.11.20
147098 '어쩌다 발견한 하루' 이태리가 직접 꼽은 명장면 명대사 김정화 2019.11.20
147097 가슴 따뜻한 충남…‘나눔 실천 1위’ 잇는다 김정화 2019.11.20
147096 충남도, 겨울철 시설물 안전관리 대비 철저 김정화 2019.11.20
147095 충남도, “3.1정신 계승, 갈등·분열 넘어 통합으로” 김정화 2019.11.20
147094 ‘라디오스타’ 정영주, 망치(?)로 정의구현한 썰 선공개! 전철 치한 ‘원 샷 원 킬!’ 승객 박수 영웅 등극! 김정화 2019.11.20
147093 평택시 고덕면행정복지센터·삼성물산, 민관합동 특별대청소 실시 김정화 2019.11.20
147092 평택시 송북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겨울신발 나눔’ 김정화 2019.11.20
147091 평택시, 예비 부모 및 영유아 부모를 위한 '달빛 클래스'개최 김정화 2019.11.20
147090 평택시 송탄치매안심센터, ‘개소식 및 치매가족 힐링음악회’개최 김정화 2019.11.20
147089 '동백꽃 필 무렵' 몸이 바빠야 이별을 견딘다? 김장 열일 중인 공효진 포착! 김정화 2019.11.20
147088 '살림남2' 최민환♥율희가 찾아간 요가 학원에서는 무슨 일 김정화 2019.11.20
147087 의왕시, 기초생활보장 신규수급자 대상 순회교육 실시 김정화 2019.11.20
147086 ‘나의 나라’ 양세종, 종영 아쉬움 달래줄 비하인드 ‘빛날 휘’ 김정화 2019.11.20
147085 ‘해투4’ 음원 퀸 송하예 "아침에 일어나면 차트 확인부터 해" 김정화 2019.11.20
147084 남양주시 다산1동 주민자치센터, 수강생 작품발표회 성료 김정화 2019.11.20
147083 첫방 D-1 ‘보이스퀸’ 파격비주얼 60대 소울마더 등장 ‘초토화 예고’ 김정화 2019.11.20
147082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 포승줄 묶여 이송! 마스크 뚫은 살인마 눈빛! ‘섬뜩’ 김정화 2019.11.20
147081 '괴팍한 5형제' 이진혁X부승관, 의좋은 막내라인 ‘훈훈' 투샷 포착! 김정화 2019.11.20
147080 '모던 패밀리' 임지은-고명환, 부부 동반 성형 시술? 셀프 홈케어로 자신감 '뿜뿜' 김정화 2019.11.20
147079 '우아한 모녀' 시청률 여왕 최명길, 반짝반짝 빛나는 주인공의 품격 김정화 2019.11.20
147078 ‘라디오스타’ 이미도, ‘엄마의 개인 생활’로 SNS 화제! 닮은꼴 발견부터 유세윤의 컬래버 제안까지! 관심! 김정화 2019.11.20
147077 평택시 송탄동 바르게살기위원회와 함께하는 ‘사랑의 김장 나눔’ 김정화 2019.11.20
147076 평택시,‘우리 동네 복지학교’수료식 성황리에 개최 김정화 2019.11.20
147075 제24회 평택시 농업인의 날, 우수농업인 시상식 개최 김정화 2019.11.20
147074 평택시 소재 삼성물산, 송탄출장소에 김장 250박스 기탁 김정화 2019.11.20
147073 순천소방서, 소방시설 관련업체 관계자 간담회 조세현 2019.11.20
147072 에임스, 원천특허 확보를 위해 ‘비즈모델라인’과 업무 제휴 최자웅 2019.11.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