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조사관' 이요원X최귀화 ‘노조 폭력사태’의 현실과 마주했다!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0.17 09:44



‘달리는 조사관’이 현실에 뿌리박힌 노조 인권 문제를 예리하게 짚었다.

지난 16일 방송된 OCN 수목 오리지널 ‘달리는 조사관’(연출 김용수, 극본 백정철,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데이드림 엔터테인먼트) 9회에서는 ‘노조 폭력사태’의 진실을 밝히기 위한 조사관들의 고군분투가 그려졌다.

이날 한윤서(이요원 분)와 배홍태(최귀화 분)는 경찰의 진압과정이 문제가 된 ‘노조 폭력사태’를 맞닥뜨렸다. 노조원들은 노조 폭력사태가 경찰이 구조요청을 무시하고 방관해 일어난 명백한 인재라며 인권증진위원회(이하 인권위)에 진정을 넣었다. 그들이 피진정인으로 지목하는 관할경찰서 성제중(윤복성 분) 서장은 5년 전 노조 파업 강제해산 과정에서 폭력진압으로 문제가 되었던 인물. 하지만 경찰은 과거 김현석(장현성 분) 조사과장이 성제중 서장을 조사했다는 이유로 인권위가 경찰 표적 조사 및 보복 조사를 한다고 지적했고, 언론은 인권위의 중립을 문제 삼았다. 그럼에도 끊임없는 경찰의 진압문제에 안경숙(오미희 분) 위원장은 단호하게 대처해야 한다며 철저한 조사를 지시했다.

조사관들은 직권조사 범위의 한계와 마주했다. 경찰의 인권 침해 여부는 물론, 노조 간 충돌 중 사망한 이정완(조완기 분) 죽음의 책임 소재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진압에 참여한 경비 용역업체도 조사가 필요했다. 인권위가 조사할 수 있는 대상은 국가기관으로 한정돼있었고, 민간 경비 용역업체를 조사할 수 있는 권한은 없었다. 무엇보다 경찰은 용역업체, 용역업체는 경찰에 책임을 전가하는 진실게임 양상으로 진행될 조사에 인권위는 직접 현장을 찾아 답을 찾고자 했다. 예상대로 담당경찰서는 내사를 핑계로 사건 자료를 주지 않았다. 오히려 폭력 경찰로 보는 사람들의 항의가 빗발치는 이 상황이야말로 경찰의 인권 침해 아니냐며 불평할 뿐이었다. 이에 한윤서와 배홍태는 직접 참고인들을 만나 타임라인을 정리하며 진실을 좇기로 결정했다.

폭력사태는 회사가 매각되기 전날 벌어졌다. 노조들은 마지막 협상에 나섰고, 그 사이 경비업체들이 들이닥친 것. 죽기 살기로 도망친 노조원들은 경찰에 신고하려고 했지만, 전화가 되지 않았고 그사이 화재가 일어나 이정완이 사망했다고 설명했다. 경비업체의 숫자를 두고도 진술이 엇갈렸다. 현장에 100여 명이 넘는 인력이 투입됐다는 노조원의 주장에 경비업체는 그 정도의 인력은 투입되지 않았으며 폭력사태 역시 정당한 업무 중에 발생한 부득이한 사고였다고 발뺌했다. 하지만 경비 용역 팀장이었던 최혁곤(강승완 분)은 조금 다른 진술을 했다. 노조원의 말대로 현장에는 100명 정도의 인원이 투입되었고, 회사 임원인 민덕현(조덕현 분) 이사의 신호를 받아 현장을 덮쳤다는 것. 수상함을 감지한 한윤서는 노조와 용역을 모두 관리한다는 민 이사를 찾아갔지만, 그는 사건 당시 공장을 찾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는 사이 이정완의 사인이 화재로 인한 질식사일 가능성이 높다는 경찰의 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마치 시한폭탄을 돌리는 것처럼 경찰에서 경비 용역업체로, 그리고 회사까지 서로 남 탓만 할 뿐 그 누구도 책임지고 싶지 않은 상황. 경찰의 조사대로 사망의 원인이 질식사라면 ‘화재의 원인’이 중요했다. 이에 따라 이정완 죽음의 책임소재가 달라지기 때문이다. 그러나 현장 훼손이 심한 화재 감식은 어려웠다. 경찰이 쏜 조명탄으로 인해 불이 난 것인지, 아니면 노조의 화염병이 원인인지 난항을 겪고 있을 때 조사관들의 합동본부로 경비 용역업체의 채증 자료가 전달되었다. 자료에 의하면 누군가 일부러 방화셔터를 내리려 했다는 사실과 이정완이 사측노조 일원인 김원석(김영재 분)과 몸싸움 중이었다는 것을 발견할 수 있었다.

이에 조사관들은 발화의 원인을 세 가지로 가정했다. 먼저, 경찰이 쏜 조명탄. 그리고 노조가 던진 화염병, 아니면 경비 용역업체가 던진 쇳덩이에 의한 마찰력으로 불이 났었을 수 있었다는 것. 현장을 살피던 배홍태는 화재가 공장 안에서 밖으로 불이 났다는 패턴을 발견했다. 화재가 일어나기 전 몸싸움을 하고 있던 이정완과 김원석. 그의 손에 화상의 상처까지 더해져 김원석이 유력한 용의자로 떠오른 가운데, 사건 현장을 찾아 화재가 안에서 밖으로 발생했다는 것을 발견했고, 유력한 용의자로 이정완의 친구이자 사측노조 일원인 김원석(김영재 분)이 떠오른 가운데 폭력사태가 발생한 이유와 숨겨진 진실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한편, OCN 수목 오리지널 ‘달리는 조사관’ 10회는 오늘(17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OCN ‘달리는 조사관’ 9회 방송캡처>

전체 165972 현재페이지 7 / 553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5792 아산시, 청소년 발달장애학생 방과후 활동서비스 이용자 모집 김정화 2020.05.28
165791 아산시, 아산 모종1지구 도시개발사업 착공 김정화 2020.05.28
165790 한국남동발전 분당발전본부, 광주시 오포읍에 이웃돕기 성품 기탁 김정화 2020.05.28
165789 광주시, ‘청년 굿 잡 플러스 프로그램 1기’ 모집 김정화 2020.05.28
165788 광주시, ‘유전자변형식품(GMO) 표시제’ 점검 시행 김정화 2020.05.28
165787 광주시, 2020년도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 및 이의신청 안내 김정화 2020.05.28
165786 조광한 남양주시장, 코로나19 극복 위한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캠페인 동참 김정화 2020.05.28
165785 의왕도시공사, 코로나 극복‘사랑 나눔 헌혈’실시 김정화 2020.05.28
165784 의왕도시공사‘덕분에 챌린지’동참 김정화 2020.05.28
165783 의왕시, 아동친화도시 슬로건 및 캐릭터 공모전 실시 김정화 2020.05.28
165782 생생병원, 부천시에 코로나19 극복 위한 마스크 기부 김정화 2020.05.28
165781 부천시 원미도서관, 책과 사람이 만나는 ‘북큐레이션’ 운영 김정화 2020.05.28
165780 부천시, 도시공동체 텃밭 조성 사업 신청자 모집 김정화 2020.05.28
165779 부천시, 임대차 계약·변경 신고 자진신고 접수 김정화 2020.05.28
165778 수도권 대표 관광지 안산 대부도, 코로나19 방역에 총력 김정화 2020.05.28
165777 안산시, 물류센터 등 산업단지 전방위적 선제 방역 김정화 2020.05.28
165776 윤화섭 안산시장, 2020 민화협 통일정책포럼 참석 김정화 2020.05.28
165775 안산시, 디지털 성범죄 근절 앞장 김정화 2020.05.28
165774 안산시, 2019년 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 평가 우수기관 선정 김정화 2020.05.28
165773 안산시, 포스트 코로나19 민생경제 회복 총력…4대 분야 3천909억 원 투입 김정화 2020.05.28
165772 수소시범도시 안산시, 수소 가스안전 체험교육관 유치 총력 김정화 2020.05.28
165771 “윤화섭 시장님 감사합니다!”…고려인봉사단, 감사편지 전달 김정화 2020.05.28
165770 (재)고양국제꽃박람회-현대백화점 킨텍스점, 화훼 소비 확산 위해 맞손 김정화 2020.05.28
165769 고양시, 전 국민 대상 ‘2020 고양 인권 작품공모전’개최 김정화 2020.05.28
165768 고양시, ‘과학기술 활용 주민 공감 지역문제 해결사업’ 선정 김정화 2020.05.28
165767 고양시, 28일 ‘변진섭 공연’에도 ‘QR코드’ 도입... 효율적인 사회적 거리두기, 공연 관람 때도 적용 김정화 2020.05.28
165766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지역맞춤형 부모교육 위한 전문 강사 26명 배출 김정화 2020.05.28
165765 경기연구원, 전 국민 1,000명 대상 ‘코로나19 이후 국민여행 실태 및 인식조사’ 실시 김정화 2020.05.28
165764 경기도, 데이터경제 시대 이끌 데이터 산업인력 양성 김정화 2020.05.28
165763 경기도, 올해 ‘물김 2만9천t 생산’… 김 양식 생산기록 경신 ‘대풍’ 김정화 2020.05.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533